Johnnara.net(하느님의 나라, 좋은나라)

신앙의글 |  예수그리스도 |  글마당 |  기도천사 |  자유게시판  |  방명록 |  old글마당 

* 글 마 당 *


 한막달레나 ( 2005-07-06 12:27:21 , Hit : 1927
 희망(希望)의 힘-the Anatomy of Hope (1)



   아이들만큼 아름다운 희망(希望)이 우리에게 또 있을까?

  (Jerome Groopman, 이 분은 현재 캘리포니아 의과대학 혈액학과 종양학 전문의(醫)이다.
   그의 저서 희망의 힘의 '희망(希望) 이야기를 시작하며" 머릿말이다)

   왜 어떤 사람은 중병에 걸리고도 희망을 품는데 어떤 사람은 그러지 못할까?
   과연 희망은 실제로 병의 경과를 바꿔 병을 낫게 할 수 있을까?

  지난 30년간 의사 생활을 해오면서
  만난 아주 특별했던 몇몇 환자들의 삶을 통해
  나는 이 물을 의 답을 찾고자 했다.

  그 환자들은 나를 발견의 여행으로 이끌었고,
  희망이 끊긴 절망의 지점에서부터
  결코 희망을 포기할 수 없는 지점까지 모두 데려가 주었다.

  이 여행을 통해
  나는 진실한 희망과 거짓 희망이 전혀 문제될 게 없다고
  생각했던 어리석었던 시절도 있었고,
  또 환자의 희망의 권리를 주장하는데도 불구하고
  나는 더 이상 희망해 봐야 아무 소용없을 거라고
  생각한 적도 있었다.

  의사인 나는 그럴 수 없었는데
  도리어 환자 스스로 끝까지 희망을 포기하지 않았기에
  살아 남은 환자부터,
  육체의 희망은 더 이상 없어도 영혼의 희망은
  영원할 수 있다는 깊은 신앙을 보여 준 환자까지.
  그들 한 명 한 명은
  저마다 희망의 새로운 차원을 열어 보였다.

  희망(希望)은 인간의 가장 핵심적인 감정 중 하나다.
  하지만 희망의 정의가 뭐냐고 물어보라,

  적잖은 이들이 뭐라고 말해야 할지 몰라 당황할 것이다.
  또 희망과 낙관을 혼동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.
  사람들이 보통
'앞으로 일이 잘 풀리겠지."라고 생각하는 게 낙관이다.

  하지만 희망은 낙관과는 다르다.
  희망은 "긍정적으로 생각하라"는
  남의 말이나 눈을 현혹시키는 장미빛 청사진에서 나오지 않는다.

  낙관과는 달리 희망은
  있는 그대로의 현실에 뿌리를 둔다.
  물론 희망의 정의가 오직 한 가지일 리는 없겠지만
  나는 지난 세월 동안 내환자들이 보여준
  희망의 의미를 충실히 담고 있는
  한 가지 정의를 발견했다.

  희망이란 마음의 눈으로 더 나은 미래를 향한 길을 볼 때
  경험하는 상승 감정이라는 것,
  희망은 그 미래로 향한 길에서 만나는
  중대한 장애물과 깊은 함정까지 인정한다.

  진실한 희망에는 망상의 자리가 없기 때문이다.
  
  희망은 눈을 똑바로 뜨고 자신의 현실을 마주할 수 있는 용기,
  그 현실을 뛰어넘을 능력을 준다.

  의사가 무슨 약을 처방하든지
  어떤 치료법을 쓰든지
, 이에 못지않게 환자들에게 중요한 것은
  바로 희망,
  진실한 희망이다.

  힘든 환자를 만나 진단을 내리고
  최상의 치료법을 찾아 가는 일은
  흥미로운 지적 작업이다.

  하지만 환자들의 생활 배경과 사연을 알아 가면서
  의사는 또 다른 질문과 마주치게 된다.

  희망과 절망은 병의 치유(治愈) 과정에서 과연
  어떤 변수로 작용하는가?

----------------------(1) 완료 ---------------------------







528   제2부 카리타스 - 1. 삼위일체 사랑의 표현인 교회의 사랑 (6)  교황 베네딕토 16세 2008/01/31 2009
527   삶의 끝에 서서- 7. 마녀의 마술 (완)  스즈끼 히데꼬 2007/02/23 2007
526   제2부 카리타스 - 1. 심위일체 사랑의 표현 인 교회의 사랑 (7)  교황 베네딕토 18세 2008/02/05 1978
525   삶의 끝에 서서 - 6.빛으로 역전할 때 (8)  스즈끼 히데꼬 2006/12/06 1971
524   아인슈타인의 종교 [5]  이 바오로 2011/09/23 1963
523   가슴 중심적인 기도(祈禱) (2) Epilogue  한막달레나 2005/06/30 1952
522   마음의 눈을 뜨게 하소서! [1]  한막달레나 2005/04/21 1949
521   삶의 끝에 서서 - 6. 빛으로 역전할 때 (4)  스즈끼 히데꼬 2006/11/23 1945
520   삶의 끝에 서서 -3. 내 이름을 외쳐 불러주오 (4)  스즈끼 히데꼬 2006/08/06 1937
519   삶의 끝에 서서 - 6. 빛으로 역전할 때 (3)  스즈끼 히데꼬 2006/11/21 1931
  희망(希望)의 힘-the Anatomy of Hope (1)  한막달레나 2005/07/06 1927
517   헌신(獻身) [1]  로즈마리 2008/04/13 1921

[1][2] 3 [4][5][6][7][8][9][10]..[46] [다음 10개]
 

Copyright 1999-2024 Zeroboard / skin by ROBIN